본문 바로가기
카테고리 없음

노란색 황색 생명공학에 대해 알아야 할 모든 것

by know-how 2022. 3. 25.

노란색 생명공학 황색 생명공학 옐로우 바이오 테크놀로지

노란색 생명공학은 사람들이 알고 있는 곤충이 있는 생명공학이다. 생명공학의 가장 오래된 분야라고 할 수 있다. 이는 빨간색(동물)과 녹색(식물) 생명공학과 유사하다. 노란색 생명공학, 즉 황색 생명공학은 음식을 더 좋게 만들기 위해 생명공학을 사용하는 것이다. 모든 천연물질의 거대한 저장고를 생물 경제가 이용할 수 있게 만든 것은 '곤충 생명공학'이라고도 불리는 황색 생명공학이다. 곤충의 활성 유전자가 농업과 의학에 응용되는 식품 생산과 관련된 현대 농업 분야이다. 200,000종이 넘는 곤충의 종이 식물에 식량으로 의존하고 있다. 시간이 지남에 따라, 그들은 초식동물로부터 보호하기 위해 생산되는 식물 독소를 식물 방어하는 역할을 하도록 진화해 왔다. 이러한 해독 과정은 다양한 유전자에 의해 암호화된다. 생명공학은 현재 식물의 독소가 더 이상 효과가 없는 방식으로 이러한 유전자를 바꾸는 작업을 하고 있다. RNAi 기술의 사용으로 인해 어느 정도 상당한 진전이 있었다. 반면에, 육류 산업은 지구 환경에 널리 영향을 미친다. 가축을 키우려면 삼림 벌채, 많은 사료, 깨끗한 물의 사용이 필요하며, 살충제, 항생제, 그리고 동물의 배설물은 환경을 직접적으로 오염시킨다. 자원 전환에서 농장 및 그에 따른 부산물 생성에 이르기까지 육류 산업은 온실가스 배출량의 24%를 책임지고 있다. 황생명공학은 주로 곤충이나 곤충의 세포에 생명공학 기술을 사용하여 농업, 의학, 산업 분야에서 사용되는 다른 제품이나 서비스를 개발하는 것이다. 전통적인 또는 전통적인 식품은 영양이 풍부하지 않기 때문에 유전자 변형, 체외 세포 배양 기술과 같은 생명 공학 기술을 사용함으로써 건강 증진 첨가물로 강화된 대부분의 영양 식품들의 효소 및 미생물 활동 개발은 황색 생명 공학에 해당된다. 고대부터 인간은 발효 기술을 이용하여 응고, 빵, 와인, 맥주, 치즈와 같은 다양한 음식과 음료를 생산하기 위해 미생물을 사용했다. 그러나 그 당시에는 발효 적용 분야가 와인과 맥주를 생산하기 위한 알코올 발효에만 집중되었다. 오늘날 생명공학 기술과 유전자 변형 기술의 발전으로 인해, 황색 생명공학은 영양가가 높고, 영양이 풍부하고, 영양이 풍부하고, 강화되고, 적절하고, 균형 잡힌 식단을 가진 다양한 종류의 식품을 개발하고 생산한다.

황색 생명공학이 효과적인 예시

황색 생명공학에 포함되는 것은 육류 생산으로 인한 환경 이용 최소화, 식물 독소 수정, 유용한 곤충 제품 추출 등이다. 황색 생명공학은 식품 생산에는 다양한 응용 분야로 지속 가능성이 있다. 황색 생명공학은 곤충의 유전자 기능을 연구하기 위한 연구이다. 독일의 과학자들은 곤충에 대한 연구를 앞당기는 기술을 사용하고 있다. 그들은 나방 애벌레의 유전자 기능을 연구해왔다. 그들은 바이러스 벡터 처리 식물과 함께 애벌레를 먹이는 RNA 간섭 기술을 이용하여 유전자를 조작한다. "식물 바이러스 기반 dsRNA 생산 시스템"으로 명명된 이 방법은 유전자 변형 식물을 사용하는 것에 비해 샘플을 증가시킨다. 또한 황색 생명공학은 소의 근육조직을 만드는 시험관 세포배양기술을 연구한다. 마크 포스트 박사가 설립한 회사는 소의 근육 조직인 햄버거 고기를 만들기 위해 성인 소의 줄기세포에 시험관내 세포 배양 기술을 사용하고 있다. 그 결과, 다른 동물성 육류 제품에 비해 토지 이용은 99%, 온실가스 배출은 96%, 물 이용은 96% 감소했다. 이 실험은 2013년에 네덜란드의 마스트리히트 대학에서 20,000개의 수작업 근육 가닥을 가지고 행해졌다. 테스터들은 이 고기에 지방이나 육즙이 없다고 지적했지만, 10점 만점에 10점을 주고 야채로 만든 대체품보다 체외 고기를 선호했다. 첫 번째 햄버거의 가격은 25만 유로였다. 더 많은 연구가 그것을 더 쉽고 저렴하게 만들지도 모른다. 황색 생명공학은 RNAi 기술을 이용한 니코틴이라는 이름의 식물 독소의 DNA 염기서열 전환 연구까지 포함한다. 막스 플랑크 연구소의 과학자들은 니코틴이라는 이름의 식물 독소를 조사했다. 니코티아나 아텐쿠아타 종의 식물은 초식동물에 대한 방어 기질로 니코틴을 생성하지만 담배뿔벌레의 유충에는 독성이 없다. 담배뿔벌레 곤충은 음식에서 니코틴에 노출되면 시토크롬 P450 효소를 증가시키는 CYP 유전자를 가지고 있어 니코틴을 코드 하는 유전자에 저항력을 갖게 한다. 과학자들은 이 CYP 유전자들의 DNA 배열을 확인하고 RNAi 기술을 사용하여 바꿀 수 있었다. 곤충이나 그 미생물의 공생에 의해 생성되는 물질들은 그들의 잠재적인 응용에 있어 중요하다. 예를 들어 일반적인 녹색 병파리의 애벌레가 전통 약으로 사용되며, 최근에는 당뇨병 발 증후군 등의 만성 또는 비치유성 상처 및 장애를 치료하기 위해 구더기 요법이 많이 사용되고 있다. 황색 생명공학의 미래는 가능성이 크다. 과학은 매일같이 발견과 발명을 하고 있다. 매일매일, 우리는 언젠가 우리가 살고 생각하는 방식을 바꿀 수 있는 새로운 이야기를 듣게 된다. 황색 생명공학도 비슷한 가능성을 가지고 있다. 환경이나 동물에 대한 비용 없이 지속 가능하고 저렴한 햄버거가 식탁 위에 있다고 상상해 보라. 아니면 식물 독소가 건강에 좋을 수도 있다. 황색 생명공학 옐로우 바이오 테크놀로지는 언젠가 곤충에서 유래한 분자, 세포, 장기를 의학, 식물 보호 또는 제조 분야에서 사용하기 위한 제품으로 사용하는 생물 공학 방법을 적용하는 것을 목표로 하고 있다. 언젠가 약물과 치료를 위해 유전자 조작 곤충을 키우기 시작할지 알 수 없는 일이다. 레드, 그린, 화이트 바이오테크놀로지에 이어 옐로우 바이오테크놀로지는 바이오테크놀로지의 연구에 있어서 세계의 주요 관심 분야이다. 곤충이 모든 사람에게 영양식품을 제공하기 위해 산업과 농업의 응용 분야를 이용하기 위해서는 많은 연구가 필요하다. 그래서 우리의 환경을 해치지 않고 증가하는 식량 수요를 충족시키기 위해 그것을 사용함으로써 해결할 수 있다.

댓글1

  • 파이채굴러 2022.03.29 08:17 신고

    안녕하세요. 파이채굴러입니다.
    요기조기 구경다니다가 들어왔는데,
    포스팅 진짜 잘하시는거 같아요.👍👍👍👍
    저도 배워갑니다.
    시간되실때 제 블로그도
    한번 들려주세요.🤗🤗🤗
    답글